[사진]우승 축하받는 고진영

[OSEN=제주, 곽영래기자] 고진영이 한국여자프로골프(KLPGA) 투어 제주 삼다수 마스터스(총상금 6억 원)서 시즌 첫 승을 거뒀다.고진영은 13일 제주 오라컨트리클럽(파72, 6545야드)서 열린 대회 최종 라운드서 보기 없이 버디만 6개를 낚았다. 최종합계 17언더파 199타를 적어낸 고진영은 올 시즌 첫 승이자 통산 8번째 우승컵을 품에 안았다.우승을 차지한 고진영이 선수들에게 축하받고 있다. /youngrae@osen.co.kr